2017년 3월 10일 만든 대나무 비누 컷팅

^^*

 

 

2017년 3월 10일에 만든 대나무 비누가

 

 

 

지난 여름에 순산을 했지만

 

(대나무통에서 비누가 쏙~~하고 나왔지만 ㅎㅎㅎ)

 

 

 

이이고 장한 내 대나무 비누~~~ ㅎㅎㅎㅎ

 

 

지난 여름이 너무 덥고 장마기간도 있어서

 

 

가을에 컷팅하리라 ~~~ 마음먹고

 

 

기다리다가

 

 

드디어 컷팅식을 거행했습니다....

 

 

 

 

 

다 컷팅한 모습을 먼저 보세요~~~~

 

 

 

 

 

오래 기다린 보람이 있습니다.

 

 

아주 창문이 진~~~~합니다..

 

 

아이고 예뻐라~~~~

 

 

(앗~~~옆에서 종이오빠가 바나나 같다고 하네요...아..이런

 

 

이런...비알못~~~...비누를 알지못하는...ㅋㅋㅋㅋ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~~~ 아름다운 가을날~~~

 

 

 

 

 

 

아~~ 울긋불긋 너무 예뻐요~~

 

 

비누컷팅하기 딱좋은 날씨입니다.

 

 

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비누사진 예쁘게 찍을려고

 

 

 

 

 

 

예쁜 낙엽들을

 

 

 

 

 

모아모아서~~~~

 

 

 

 

 

데코를 해줘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이렇게~~~~

 

 

 

 

 

 

솔방울도 놓고

 

 

 

 

 

 

알록달록하게~~~~

 

 

 

 

 

 

대나무비누

 

 

죽여도 많이 있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대나무향도 희미하게~~~ 납니다.

 

 

좋아요~~~

 

 

 

 

 

오~~~ 선명한 창문~~~

 

 

 

 

 

지금부터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또 3개월 건조 숙성 기간을 지나면~~~

 

 

 

 

 

부들부들 피부에 좋은 수제 비누가 완성되겠죠

 

 

 

 

 

 

비누는 기다림이 90% 인듯 합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기다린 만큼 효능좋은 비누가 되겠죠

 

 

^^b

Posted by 종이언니


댓글을 달아 주세요